HOME 커뮤니티 코코스소식
코코스 소식
박람회/세미나일정
어학원 장학혜택 & 소식
컬리지/대학 장학혜택 & 소식
상담예약
해외대학진학 분석
 <미국 I-94 종이카드 없어져....>
작성일 : 2013-05-28   조회 : 5657

미국 현지에서도 상당히 속을 썩이던 I-94가 전자 시스템으로 바뀝니다.

 

당사에서도 미국에 유학을 떠났던 학생들이 여권에서 자연스럽게 떨어져 나가거나 분실해서 정말 큰 낭패를 보았던 적이 많은데 앞으로 이런 귀챦음이 사라질 예정입니다.

 

4월 부터 시행하여 공항과 항만의 모든 이민국 게이트에서 사라지게 됩니다.

 

출국 오리엔테이션 시에 꼭 잘 보관해야 한다라고 일러 주고 또 일러 주고 하지만 갑자기 몇개월 후에 전화와서 I-94 분실했다고 하여 이민국에 찾아가고 학교에 연락하고.... 했던 기억이 생생합니다. 그리고 I-94 자체가 뭔지 모르는 학생들도 있지요. 손바닥 만한 종이에 써서 주욱 찢은다음 호치키스로 살짝 찍어 주는데 그게 참 속을 많이 썩였지요....

 

4월 말부터 시행하여 5월 말까지는 모두 사라집니다. 바로 내일 모레 부터 출국하는 학생들은 이것을 작성할 필요가 없습니다.

하지만,

현지의 장기 체류자들에게 현지에서 체류 시 합법체류 사실을 요구 받을 때가 있는데 이때에는 온라인 해당 싸이트에 접속하여 프린트 하여

증빙을 하면 됩니다.

 

아래의 기사를 잘 참조하시기 바랍니다.

 
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
 

◆미국의 입출국 시스템에서 가장 큰 영향을 미쳐온 I-94 입출국 카드에 전자동 전자식이 도입돼 중대 변화를 불러오고 있다.

 

미국방문객들과 유학생, 취업자 등 장기체류자들이 미국입국시 받아온 I-94 입출국 종이카드가 4 26일부터 사라지게 됐다.

 

미국입국 심사를 맡고 있는 연방 세관국경보호국(CBP) I-94 입출국카드발급 시스템을 전자방식

으로 자동화해 4 26일부터는 더 이상 종이카드를 사용하지 않는다고 연방관보를 통해 발표 했다.

 

I-94입출국카드는 외국인들이 미국에 입국할 때 미리 항공기안에서 작성해 입국장에서 심사와 스탬프를 받음으로서 합법 입국과 이민신분, 취업허가, 합법체류기간을 증명해주는 역할을 해오고 있다.

 

미국방문객들은 물론 유학생,취업자,주재원 등 장기 체류자들은 미국입국시부터 이 카드를 반드시 보관하고 있어야 합법체류를 증명할수 있었고 비자변경이나 영주권신청시에도 필수 서류로 사용 하고 있다.

 

한국인들이 무비자로 입국할 때에는 초록색 카드를 사용하거나 전자여행증명서로 대체해왔고 장기체류시에는 흰색 카드를 받고 있다.

 

◆기대효과=4 26일부터 I-94 종이카드가 사라지면 미국방문객들과 장기체류자들은 상당히 편리해 질 것으로 보인다.

 

 

우선 I-94 종이카드 양식을 미국에 입국하기 직전까지 작성할 필요가 없어지게 된다.

 

특히 미국에서 체류하면서 이 작은 I-94 카드를 보관해야 할 부담이 사라지고 분실시에 당해온 낭패도 겪지 않게 된다.

 

미국입국심사에서는 I-94 자동화로 입국절차가 크게 간소화돼 입국심사에 걸리는 시간이 단축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.

 

세관국경보호국(CBP)은 한해 1,550만 달러의 예산을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.

 

◆주의사항=하지만 시행초기에는 미국입국자들이 당황스런 상황을 겪을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.

 

4 26일부터 종이카드가 사라진후에 미국에 입국해 I-94를 받지 못하는 사람들이 미국내에서

합법입국, 합법체류, 합법 취업을 증명하도록 요구받는 경우들이 많은데 이때에는 세관국경보호국 웹사이트에서 온라인으로 I-94 기록을 프린트 아웃해 사용해야 한다.

 

세관국경보호국(CBP) 4 26일부터 개설할 CBP 웹사이트의 I-94 항목(www.cbp.gov/i94)에 접속해 온라인으로 증명서를 프린트 아웃해 사용할 수 있게 조치할 계획이다.

 

그 이전에 입국해 I-94 카드를 소지하고 있는 미국체류자들은 기존카드를 계속 잘 보관하고 있어야 할 것으로 권고되고 있다.

 

목록
다음
이전
전체
호주
뉴질랜드
번호   제목 작성일 조회
공지 [프라임경제] 호주, 해외인턴십 및 해외취업 선호국가 1위 09-09-23 7309
공지 [연합뉴스] 세계 16위 호주국립대학 ANU(Australian National University)국내 입학설명회 개최 09-10-11 9419
공지 [인턴쉽] 399만원으로 영어와 유급인턴쉽을 한번에 해결! 09-10-16 7830
공지 [입학설명회]세계 16위 ANU(Australian National University) 관계자 초청 입학설명회 09-10-16 6333
공지 [장학금지원]호주국립대학교 ANU 학비 50% 장학금 지원 09-10-16 7781
공지 [세미나] 호주& 뉴질랜드 인턴쉽 & 데미페어 09-10-23 8809
공지 [세미나] 호주 조기유학 종합설명회 09-10-23 6656
공지 [세미나][10월 28일] 고소득 취업 영주권 프로그램 입학설명회 (벽돌공, 타일러, 용접공) 09-10-23 6899
공지 [세미나][10월 31일] 취업보장 영주권 프로그램 세미나(요리, 제과제빵) 09-10-23 7057
공지 [강남지사]QTHC 학교 관계자 방문 후기 09-11-03 7392
공지 코코스에 보내온 호주학교의 신년인사 09-12-18 6551
공지 코코스 사무실 이전 기념 이벤트 10-01-04 8275
공지 [1월 30일]멜번대학교 (U of Melbourne) 입학설명회 10-01-05 6885
공지 2010년 1월 이민법 변경안내 10-01-06 7490
공지 사무실이전관련 휴무 안내 10-01-07 6273
공지 [세미나]kokos 1월 유학 후 이민 특별 세미나 10-01-12 6473
공지 [세미나]커리어를 위한 무급 인턴쉽 vs 공부하고 돈도 버는 유급 인턴쉽 10-01-12 6447
공지 [세미나] 2010년 입학을 위한 조기유학 세미나 10-01-14 6501
공지 [설명회] 3개국 명문대학교 편·입학 설명회 10-01-15 6683
공지 [설명회] RMIT 대학교 학교관계자 방문 입학인터뷰 프로그램 10-01-15 6599
공지 [세미나] RN 간호사 인턴쉽 팩키지 10-01-26 8486
공지 [2월 세미나] kokos 2월 유학 후 이민 특별 세미나 10-02-04 6389
공지 [2월 설명회] 3개국 명문대학교 편·입학 설명회 10-02-04 6305
공지 [2월 세미나] 2010년 입학을 위한 조기유학 세미나 10-02-04 6419
공지 [2월 세미나] 커리어를 위한 무급 인턴쉽 vs 공부하고 돈도 버는 유급 인턴쉽 10-02-04 6618
공지 [2월 세미나] 영어 수업들으면서 명문대학 학점 취득하기! 10-02-04 6585
공지 [2월 설명회] 필리핀연계연수 설명회 10-02-04 6617
공지 어학연수의 혁명 Smart Express로 공부하면 노트북이 공짜?! 10-02-09 7906
공지 [Visa] 한국에서 비자 신청 시 변경 사항 안내문 10-02-27 7026
공지 [3월 설명회] 3개국 명문대학교 편·입학 및 유학생 비자 설명회 10-03-02 6505
공지 [3월 세미나] 영어 수업들으면서 명문대학 학점 취득하기! 10-03-02 6565
공지 [3월 세미나] 커리어를 위한 무급 인턴쉽 vs 공부하고 돈도 버는 유급 인턴쉽 10-03-02 6562
공지 [3월 설명회] 필리핀연계연수 설명회 10-03-02 6880
공지 [3월 세미나] 2010년 입학을 위한 조기유학 세미나 10-03-02 7395
공지 [3월 세미나/ 3월10일] 2010년 입학을 위한 조기유학 세미나 10-03-02 1
공지 [3월 세미나/ 3월20일] 2010년 입학을 위한 조기유학 세미나 10-03-02 1
공지 [3월 세미나/ 3월24일] 2010년 입학을 위한 조기유학 세미나 10-03-02 1
공지 벤쿠버지사/ 4월2일 휴무(부활절,GOOD Friday~) 10-03-29 6505
공지 캐나다 대사관 비자 수속료 변경 안내 (2010년 7월 1일 기준) 10-06-30 6857
공지 [visa신청비 변경]2010년 7월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적용 되는 비자 신청비 10-07-01 8417
공지 test 10-10-07 1
공지 2011 겨울방학 국내캠프 [매경&남호주교육청 호주학생초청] 10-11-09 10171
공지 겨울방학 미국 정규수업 & 아이비리그 탐방 캠프 참가자 모집 10-11-11 7771
공지 미국재단 직영 1월/9월 학기 미국 공/사립 교환학생 참가자 접수중 10-11-13 8382
공지 뉴질랜드 이민법 변경에 관한 공지입니다(중요사항) 11-06-01 9189
공지 캐나다 유학/취업 허가증 승인 편지(POE) 이메일 발송 안내 11-07-20 7891
공지 코코스 인터내셔날 김윤태 이사, 미국 투자이민 권위자 모임 강연자로 초청 11-07-26 13733
공지 뉴질랜드 비자비용 인상(8월 29일부터 적용) 11-08-29 8194
공지 호주 학생비자 신청 후 신체검사 병원 변경 안내 11-08-29 9596
공지 졸업생 취업 비자 (Post-study Work) 확정 안 발표 11-12-01 9319
공지 세계대학랭킹을 통해 보는 호주대학의 위상 12-11-30 6423
공지 캐나다 학생비자 온라인 신청하기 13-02-05 5753
공지 캐나다 입국시 입국 신청서 작성 요령과 인터뷰 요령 13-02-19 35945
379 호주유학: 2017년 호주 대사관 Agent Workshop 소식 17-05-27 277
378 [호주 457비자] 호주 457 비자 폐지 소식 17-04-20 447
377 코코스멜번: 호주 현지인들의 리얼 호주 먹방 방송 Facebook Live 코코스 멜번지사 17-03-24 346
376 뉴질랜드 영주권: NZ 장기 부족 직업군 리스트 (Long Term Skills Shortages list) 변동 2017.02.27 17-02-27 1139
375 KOKOS와 함께 하는 이루마 콘서트 16-11-11 770
374 (주) 코코스코리아 한국/호주 인턴 채용공고 15-04-22 3387
373 호주 멜번 RMIT 대학교 WEEKS 14-09-17 3229
372 [호주정부 지원] 온라인에서 이벤트 엽서 쓰고 장학혜택 받자~!!! 13-10-14 2712
371 이민성 온라인 비자 신청 시스템 한시적 중지 안내 13-06-25 2998
370 호주 학생비자 신청비 변동 사항 13-06-18 3841
369 <미국 I-94 종이카드 없어져....> 13-05-28 5658
368 RCI 이민 관련 나이제한 변경 및 인터뷰 장소 변경, 스폰서쉽 프로그램 접수재개 소식 13-05-21 3318
367 주한 호주대사관 비자과 서비스 업무시간 변경안내 13-04-24 3320
366 브리즈번 무료 영어강좌 신청접수 13-02-14 3683
365 캐나다학생비자신청시>지정병원,지정의사 리스트 13-02-05 3047
1
2
3
4
5
6
7
8
9
10